뉴스
2016년 02월 09일 06시 13분 KST

뉴질랜드 남섬에 5.7 규모 지진 발생

husayno

뉴질랜드 남섬 북부지역에서 9일 5.7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뉴질랜드 언론들은 이날 지진이 오후 1시 39분께 남섬 북단의 작은 마을인 세인트아노드에서 남동쪽으로 35km 지점, 48km 깊이에서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뉴질랜드 지진감시기구 지오넷은 이번 지진을 강진으로 분류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과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도 각각 규모 5.2의 지진이 뉴질랜드 남섬에서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USGS와 EMSC가 밝힌 진원 깊이는 각각 50.8km, 46km였다.

남섬과 북섬에서 2천여 명의 주민들이 진동을 느꼈다고 보고했다.

세인트아노드의 한 주민은 자신의 2층 집이 흔들렸지만,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응급구조대도 지진과 관련한 즉각적인 피해 신고는 없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인구 45만명의 뉴질랜드 수도 웰링턴에서도 지진을 느낄 수 있었지만, 아직 피해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이 지역에서는 지난해 4월에도 52km 깊이에서 6.2 규모의 지진이 발생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