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04일 06시 37분 KST

카카오, 윤태호 작가 '미생체' 폰트 무료 배포

카카오

카카오는 웹툰 '미생'의 윤태호 작가, 국내 폰트 전문 업체 산돌커뮤니케이션과 함께 윤 작가의 손글씨를 바탕으로 한 '미생체'를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미생체는 저작권에 대한 걱정 없이 누구나 영리, 비영리 활동에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며 폰트서비스 사이트인 산돌구름(www.sandollcloud.com)과 포털사이트 다음(www.daum.net)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카카오는 디지털 콘텐츠의 제작과 유통이 활발해지면서 서체 저작권 문제로 고민하는 영세 작가들에게 부담없이 이용 가능한 서체를 제공하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계획했다.

카카오스토리펀딩을 통해 일반 누리꾼이 미생체 개발을 후원하고 제작에 참여하도록 했으며 서체 개발에 필요한 추가 비용은 카카오가 지원했다.

s

윤태호 작가는 "후배 작가들은 물론 어느 분야에서든 손글씨체가 필요할 때 마음 편히 사용할 수 있는 따뜻한 서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는 미생체를 알리기 위해 이달 22일까지 다음웹툰 페이지 (http://webtoon.daum.net/event/misaengfont)에서 '나만의 명문장을 적어보세요' 이벤트를 진행한다.

나만의 명언을 등록하면 글귀를 미생체로 변환해 웹페이지에 공개하고 가장 감동적인 글귀를 적어준 5명에게는 윤태호 작가의 친필 사인이 담긴 미생 시즌2 당행본을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