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02일 04시 43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02일 04시 43분 KST

김숙이 윤정수에게 '본방 사절' 알몸 시위를 시킨 사연(영상)

JTBC '님과 함께2'에 출연 중인 윤정수가 알몸 시위에 나섰으며 함께 출연 중인 아내 역의 김숙도 이에 동참해 '어남윤이 웬말이냐'며 피켓을 들었다.

jtbc

문제는 시즌 2가 시작할 때 이들이 내건 공약 때문이다. 1일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 측은 윤정수와 김숙이 ‘시청률 7%를 넘기면 실제 결혼’ 하겠다는 공약 때문에 궁지에 몰리자 결국 ‘시청 자제 피켓 시위’에 나섰다고 전했다. '님과 함께 시즌 2'가 상승세를 타면서 지난주 급기야 6%에 육박하는 성적을 기록했기 때문이다.

게다가 허경환-오나미 커플이 합세하면서 주목도도 높아진 상황이라 자칫 잘 못 하면 7%를 넘길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이 윤정수가 옷을 벗게 한 것.

tvn

쿠키뉴스에 따르면 윤정수가 '결혼은 미친짓이야', '본방 사절'등의 피켓을 만들고 있는 걸 본 김숙이 피켓을 허리띠처럼 만들어 윤정수의 맨 몸에 고정시키는 파격적인 코디를 완성해줬으며 그 상태로 엄동설한에 밖으로 함께 나가 시청 자제 운동을 펼쳐 동네 주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