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2월 01일 15시 0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2월 01일 18시 20분 KST

안철수-천정배, 국민의당 대표가 되다

연합뉴스

안철수·천정배 의원이 국민의당(가칭) 초대 공동대표를 맡기로 1일 결정됐다.

선거대책위원회는 안·천 두 의원과 함께 김한길 의원이 공동 위원장을 맡되, 김 의원이 상임 공동위원장으로 결정됐다.

국민의당은 이날 서울 마포구 창당준비위원회 사무실에서 당 지도체제에 대한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고 최원식 창준위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두 대표는 법률적으로 공동대표이지만, 안 의원이 상임 공동대표직을 맡게 됐다.

최 대변인은 "천 의원이 안 의원에게 상임 공동대표직을 권유하는 식으로 약간의 양보를 했다"고 설명했다.

최고위원회는 오는 2일 창당대회 이후 내·외부 인사로 최고위원 4명을 임명하는 즉시 가동하기로 했으며, 이후 선대위도 구성해 총선에 대비하기로 했다.

선대위는 일단 안철수·천정배·김한길 의원으로 구성되지만, 필요시 추가로 공동 위원장을 선임해 확대개편할 수 있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