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30일 06시 07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30일 06시 07분 KST

전처가 남기고 간 '개' 덕분에 스타가 된 남자(사진)

3년 전 서른 살이 된 하파에우 만치수는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에 있는 아파트에 덩그러니 버려진 느낌으로 앉아 있었다.

막 이혼한 그에게 남은 것은 텅 빈 찬장과 벽, 옷장, 그리고 전처가 좋아하는 구두 브랜드 이름을 딴 불테리어종 반려견 '지미추'뿐이었다.

지난 14일(현지시간) 33살이 된 그는 인터넷 스타다.

@rafaelmantesso님이 게시한 사진님,


사람들은 인스타그램에서 '지미추'를 보지 못해 안달이 났고 100여 개국에서 팬레터가 쏟아져 들어온다.

지미추를 모델로 한 새해 달력, 카드가 나왔고 유명 브랜드 지미추는 그로부터 영감을 받은 가방과 지갑 제품을 출시했다. '지미라는 이름의 개'라는 제목의 책도 냈다.


6살 난 개 '지미추'는 이렇게 만치수의 삶을 바꿔놓았다고 AP통신이 27일 보도했다.

만치수가 3년 전 텅 빈 아파트 거실에 힘없이 앉아 있을 때 '지미추'는 무엇엔가 신이 났는지 온 집안을 돌아다니며 '춤'을 췄고 그는 휴대전화를 들어 사진을 찍기 시작했다.

만치수는 "지미는 텅 빈 공간이 좋았던 것 같다"며 "나는 모든 것을 잃었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제일 중요한 지미가 있다는 사실을 잊고 있었다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떠올렸다.

사진이 마음에 든 그는 인스타그램(@rafaelmantesso)에 올렸다. 반응은 뜨거웠고, 이는 그대로 둘의 일이 됐다.

o snoopy e o charlie brown também abraçaram o sonho do jimmy. agora so falta uma marca de raçao abraçar o menos1. Um saco de raçao que venha com 1kg a menos, pra ser doado aos cães que mais precisam. Ajude a tornar esse sonho realidade. voce nao abriria mao de um pouco de raçao do seu amigo para acabar com a fome de muitos? entao poste uma foto com seu cachorro com a tag #todospormenos1 e junte-se a nos. Obrigado Snoopy & Charlie Brown por terem compartilhado nossa causa no Facebook ________ snoppy and charlie brown also embraced jimmys dream. now we just need a dog food brand to embrace the "minus1". a dog food bag that comes with 1 kg less, to be donated to the dogs that need less. u can help make this dream real. wouldnt u give up on a little dog food from your friend to finish the hunger of many? so post the picture with your dog with the tag #AllForMinus1 and join us. Thank you Snoopy and Charlie Brown for share our cause on Facebook.

@rafaelmantesso님이 게시한 사진님,


사진 속에서 '지미추'는 카펫을 타고 날아다니거나 한 마리 나비, 또는 사자가 된다. 와인 잔을 높이 들기도 하고 책을 읽기도 하며 피아노도 친다.

작년 1월 프랑스 주간지 샤를리 에브도에 대한 테러가 일어났을 때 '지미추'도 테러에 대한 저항의 뜻을 담아 유행한 '나는 샤를리다'(Je Suis Charlie)라는 푯말을 들었다.

만치수는 사람들이 너도나도 어떻게 개를 원하는 포즈대로 가만히 있게 하고 사진을 찍는지 묻는다면서 "지미는 내가 그 자세를 원하는지 그냥 아는 것 같다. 지미는 그냥 그대로 있는다"고 말했다.

photo by @anaslika

@rafaelmantesso님이 게시한 사진님,


그의 꿈은 점점 커지고 있다.

현재 상파울루에 있는 광고회사에서 일하면서 틈틈이 사진을 찍는 그는 '지미 재단'을 만들어서 거리에 버려진 동물들에게 먹이를 주고 중성화수술, 입양을 지원해주는 역할을 계획하고 있다.

그는 모든 홍보 제안을 받아들이지는 않지만 넷플릭스, 지미추, 포르셰에는 '오케이'를 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고 한다.

Esse é o sonho do Jimmy e o meu também. Que alguma marca lance um saco de ração com 1 kg a menos, que será doado aos cães que mais precisam. Se você e seu amigo também sonham em ajudar a alimentar a todos, junte-se a nós. Poste uma foto sua com seu cachorro e a mensagem #TodosPorMenos1. Cada vez mais gente está sonhando com Menos 1. E quando todos sonham juntos, fica mais perto de virar realidade. ⠀⠀⠀⠀⠀⠀⠀⠀⠀⠀⠀⠀⠀⠀⠀⠀⠀⠀⠀⠀⠀⠀⠀⠀⠀⠀⠀⠀ Para mais informçoes acesse o link no meu perfil. __________________________ ⠀⠀⠀⠀⠀⠀⠀⠀⠀⠀⠀⠀⠀⠀⠀⠀⠀⠀⠀⠀⠀⠀⠀⠀⠀⠀⠀⠀ That’s our dream. Jimmy’s and mine. That a company accept to launch a dog food pack with 1kg less, so that could be donated to dogs in need. If you and your friend also dream about that, join us. Take a selfie with your dog showing the hashtag #AllForMinus1. When everybody share the same dream, it’s easier to make it come true. ⠀⠀⠀⠀⠀⠀⠀⠀⠀⠀⠀⠀⠀⠀⠀⠀⠀⠀⠀⠀⠀⠀⠀⠀⠀⠀⠀⠀ Check the link on my profile.

@rafaelmantesso님이 게시한 사진님,


"그들이 우리 개한테 포르셰 오픈카를 운전하게 해달라고 하더라고요. 저는 그랬죠. '에이, 나도 몰아 보고 싶은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