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29일 08시 51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29일 08시 56분 KST

이세돌 9단이 말하는 최택 캐릭터의 현실성

1월 28일, 이세돌 9단이 구글 딥마인드의 바둑 인공지능 프로그램인 ‘알파고’와 대결한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이에 대해 CBS 김현정의 뉴스쇼는 이세돌 9단과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3

이 자리에서 ‘알파고’와의 대결에 대해 이야기한 이세돌 9단은 ‘응답하라 1988’의 최택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인터뷰 전문보기)

극 중에서 최택이 ‘기권패’를 감수하며 대국을 포기하고 덕선이에게 달려간 장면에 대한 이야기였다. 김현정 앵커는 “사랑을 위해서 대국도 포기하고 그 여인에게 달려가는 남자. 그 장면도 공감되셨어요?”라고 물어봤다. 이세돌 9단은 아래와 같이 답했다.

“음... 그 장면을 공감하는 프로기사는 거의 없습니다. 물론 중요도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거의 대부분의 프로기사, 거의 100명 중 99명은 그걸 좀 이해하기는 힘들지 않을까. (웃음) 드라마 설정상의, 그 상황이라고 하면 (저는) 대국을 먼저 둘 것 같습니다.”

한편, 이 인터뷰에서 이세돌 9단은 ‘알파고’와의 대결 제의를 받고 “5분 정도 고민했다”며 “ 저랑 ‘알파고’. 혹은 인간 대 컴퓨터로 비교를 하자면 아직은 인간이 위에 있다, 이런 자신감이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