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27일 12시 48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27일 12시 53분 KST

[Oh!llywood] '배트맨vs슈퍼맨' 빌런 둠스데이, 조커 능가할까

배트맨 vs 슈퍼맨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배트맨 vs 슈퍼맨 : 저스티스의 시작'(이하 배트맨 vs 슈퍼맨)의 메인 빌런은 둠스데이다. 연출을 맡은 잭 스나이더 감독은 둠스데이가 역대급 악당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연출을 맡은 잭 스나이더 감독은 최근 인터뷰에서 영화 속 빌런은 둠스데이라고 설명했다. 둠스데이는 앞서 트레일러를 통해 그 모습이 공개돼 팬들의 호기심을 끌어올렸던 바다.

잭 스나이더 감독은 "우리는 영화에서 DC의 파워풀한 아이콘 빌런 같은 악당을 소개하길 원했다. 그는 제지할 수 없는 포스를 지녔다. 그는 영화 속에서 엄청나게 세상을 위협한다"라고 설명했다.

둠스데이는 ‘데스 오브 슈퍼맨’에서 슈퍼맨을 죽였던 악명높은 괴물이다. 둠스데이가 조커를 능가할 DC의 대표 빌런으로 국내 관객들에게도 깊은 인상을 심어줄 지 주목된다.

그런가하면 '배트맨 vs 슈퍼맨'에는 또 다른 빌런 렉스 루터도 등장, 두 사람 사이에 갈등의 씨앗을 심고, 여성 히어로 원더우먼도 등장한다.

한편 '배트맨 vs 슈퍼맨'은 DC코믹스 세계관 확장의 포문을 열 작품이다. 3월 25일 개봉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