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22일 11시 46분 KST

머라이어 캐리, 호주 카지노 재벌 제임스 패커와 약혼

'팝의 여왕' 머라이어 캐리(45)와 호주의 카지노 재벌 제임스 패커(48)가 약혼했다고 영국 BBC 방송 등이 22일 보도했다.

앞서 연예뉴스 매체인 'E!뉴스'는 만난지 1년이 채 안된 두 사람이 최근 비공개로 약혼식을 올렸다고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패커는 캐리에게 35캐럿 다이아몬드 반지를 약혼 선물로 줬으며, 결혼식 날짜는 아직 잡지 못했다고 이 매체는 덧붙였다.

mariah carey james packer

둘은 지난해 6월 이탈리아에서 함께 휴가를 보내는 게 포착되자 사귄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패커는 재산이 31억 달러(약 3조7천220억원)로 호주에서 네 번째 부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캐리는 2008년 10살 연하의 흑인 배우 닉 캐넌과 두 번째로 결혼했다가 작년 이혼했다.

패커는 2013년 둘째 부인이었던 가수·모델 출신인 에리카 박스터와 이혼한 뒤 유명 모델 미란다 커와 염문을 뿌리기도 했다.

캐리에게는 두 명, 패커에게는 세 명의 자녀가 각각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