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14일 05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14일 05시 49분 KST

이부진-임우재 17년 만에 이혼하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장녀 이부진(46)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48) 삼성전기 상임고문 부부가 결혼 17년 만에 이혼했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가사2단독 재판부(주진오 판사)는 14일 이 사장이 임 고문을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등 소송 선고 공판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이로써 두 사람은 법적으로 남남이 됐다.

이날 선고 공판에는 양측 법률 대리인들만 참석했고 이 사장과 임 고문은 참석하지 않았다.

3

Photo gallery 이부진과 임우재 See Gallery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