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13일 12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13일 12시 19분 KST

소름끼치도록 충격적인 한국수력원자력의 극장용 광고

자, 여기에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의 광고가 있다. 한수원은 한국전력공사(한전) 계열의 발전회사로, 국내 원자력발전소와 수력발전소를 운영하는 곳이다.

재난영화를 모티프 삼은 것으로 보이는 이 '블랙 아웃 시티'라는 제목의 광고는 여러모로 끔찍한 결말을 담고 있다.

일단 한 번 보자. 딱 1분이다.

(스포일러를 피해 미리 예고하자면, 이건 '전기를 아껴씁시다' 같은 공익광고가 아니다.)

s

y

s


관련기사 :

체르노빌에서 온 편지(Postcards from Pripyat, Chernoby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