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12일 12시 42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12일 12시 42분 KST

방검 조끼 시연하다 칼에 찔린 리포터는 어떻게 되었나(영상)

Youtube/BBC

이스라엘의 한 TV 리포터가 방검 조끼를 시험하던 중 칼에 찔렸다.

BBC에 의하면 이스라엘 채널 1의 리포터인 에이탐 라초버(Eitam Lachover)는 이스라엘 군인을 위해 제작된 한 업체의 방검 조끼 시연 영상을 촬영하던 중 업체의 부사장 ‘야니브 몬타쿄’(Yaniv Montakyo)가 찌른 칼에 상처를 입었다고 전했다.

BBC는 최근 이스라엘 군인들이 팔레스타인인들에게 칼로 찔리는 일이 여러 차례 있어 이 조끼를 지급받을 예정이었다고 전했다.

BBC는 야니브 부사장이 이전 시연에서는 이런 일이 없었다고 밝혔으나, 이스라엘 국영 TV의 대변인은 작은 사고에도 불구하고 이 영상을 방송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해당 리포터는 이후 트위터를 통해 겉에만 '살짝 찔렸으며 병원에서 몇 바늘 꿰매고 퇴원했다'며 '걱정해줘서 모두에게 감사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