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7일 09시 41분 KST | 업데이트됨 2016년 01월 07일 09시 42분 KST

김한길-안철수, 함께 신당 창당한다

연합뉴스

무소속 김한길 의원이 7일 안철수 의원측 신당 합류를 선언했다.

두 사람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오찬회동을 통해 이날부터 신당 창당에 협력하기로 하는 등 3가지를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창당 협력 이외에 최고의 인재 영입에 주력하고, 민생과 격차해소에 모든 정치의 중심을 맞추는 정당을 만들기로 합의했다.

양측은 이날부터 공동 행보를 하기로 하고 오후 서울 마포구 당사에서 북한의 수소탄 핵실험에 대한 성명을 발표할 예정이다.

아직 양측의 직책이나 역할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안 의원은 "이 당은 안철수 개인의 당이 아니다. 정말 대한민국 최고의 인재를 찾는 데 열심히 노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인재 영입에 신당의 명운이 걸렸다. 인재 영입이 아니라 인재 징집이라도 해야할 판"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민생 및 격차해소와 관련, "안 의원께서 격차해소를 말씀했고 저는 헌법 전문에 나오는 국민생활의 균등한 향상을 목표로 정치를 하겠다고 말씀드려왔다. 신당의 지향점이 민생 우선이고 격차해소와 국민생활의 균등한 향상을 위한다는 것에 전혀 이견이 없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자신과 가까운 최재천·권은희 의원의 합류 여부에 대해서는 "그분들도 다 함께 하지 않겠나"라고 합류에 무게를 실었다.

안철수 의원을 중심으로 하는 창당실무준비단에서 새해 첫날인 오늘 0시부터 당명공모를 진행중에 있습니다. 국민 여러분의 뜨거운 관심에 트래픽이 몰리면서 오후 6시 경 잠시 서버가 다운되는 사태까지 있었다고 하네요. 담당자의 말에 의하면 트래픽을 넉넉하게 확보했다고 하니 많은 분들의 좋은 이름 제안 기대하겠습니다. 1월 6일까지 진행한다고 합니다.

Posted by 안철수의 새정치 on Friday, January 1,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