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6년 01월 07일 04시 15분 KST

넷플릭스 한국 서비스 개시!

shutterstock

세계 최대 TV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의 한국 서비스가 7일 개시됐다.

리드 헤이스팅스 넷플릭스 최고경영자(CEO)는 현지시간 6일(한국시간 7일) 미국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CES 2016에서 한국을 포함한 130개국에 새로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그는 "여러분들은 글로벌 TV 네트워크의 탄생을 보고 있다"고 발표장에 모인 청중에게 말했다.

이에 따라 넷플릭스가 제공되는 나라 수는 190개국으로, 지원되는 언어는 21개로 각각 늘어났다.

넷플릭스는 중국에 진출하려는 의향이 있으나, 북한, 시리아, 크림에 대해서는 아직 계획이 없다고 설명했다.

깜짝 발표로 6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나스닥 시장에서 넷플릭스 주가는 전날 종가 대비 9.31% 상승해 마감했으며, 장 종료 후에도 추가로 0.19% 올랐다.

관련기사 : 넷플릭스 한국 진출 : 당신이 궁금해하는 7가지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