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7일 04시 4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7일 04시 49분 KST

'라스' 제시 "박진영 '마마' 무대 보고 토할 뻔..하지마라"

'라스' 제시가 돌직구를 날렸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박정현, 제시, 갓세븐 잭슨, 피에스타 차오루가 출연했다.

이날 제시는 최근 진행된 '마마'에 참여했던 박진영에 대해 "사장님이신데 여전히 가수로 활동하는 것이 대단하다"고 운을 뗐다.

osen

이어 제시는 "그런데 야한 퍼포먼스를 하더라. 그 무대를 보고 토할 뻔했다"고 솔직 고백했다. 그러더니 "피아노 치는 부분이 있었는데 정말 멋있더라. 그런데 갑자기 발가락으로 연주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잭슨은 "꿈 같았다"고 했고, 제시는 "결론적으로 그런 거 하지 마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