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2일 05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2일 05시 59분 KST

미국 델타·유나이티드·아메리칸 항공, 호버보드 기내반입 금지

앞으로 미국 주요 항공사의 여객기를 이용하는 승객들은 '호버보드'(hoverboard)를 갖고 탈 수 없게 됐다.

11일(현지시간) NBC 뉴스를 비롯한 미 주요 언론에 따르면 델타와 유나이티드, 아메리칸항공 등 미국 3대 항공사는 이날 각각 성명을 내고 두 바퀴 전동보드인 호버보드 반입 금지 방침을 전격으로 발표했다.

이들 항공사는 호버보드의 동력으로 사용되는 리튬이온전지가 과열 등으로 말미암아 화재를 유발할 수 있다고 보고 기내 반입 금지를 결정했다.

hoverboard

델타 항공사는 성명에서 "우리 항공사가 최우선시하는 것은 승무원과 탑승객들의 안전"이라면서 "11일부터 호버보드와 리튬이온전지를 동력으로 하는 모든 개인수송장치의 기내 반입을 금지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저가항공사인 젯블루는 이미 호버보드를 금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호버보드는 원래 영화 '백투더퓨처' 등장한 가공의 공중부양 보드를 가리키는 말이지만, 최근 들어서는 전동스쿠터 '세그웨이'와 유사한 전동보드의 속칭으로 널리 쓰이고 있다.

최근 전 세계에서 많은 사람이 호버보드를 즐겨 타면서 인기품목으로 급부상했지만, 호버보드로 인한 화재사고가 종종 발생하면서 안전에 대한 우려가 제기돼 왔다.

영국 당국은 최근 일부 호버보드 제품에서 폭발 및 화재 위험성이 발견돼 관련 제품 1만5천 대를 수거하기도 했다.


How to buy a hoverboard that won't catch fire - C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