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1일 11시 4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1일 11시 46분 KST

윤은혜, 미란다 커와 만나 투샷을 찍다(화보)

윤은혜와 미란다 커의 투샷이 잡혔다는 소식이다. 두 사람은 오늘(11일) 오전 한 패션브랜드의 홍보 행사에 참석했다. 오센에 의하면 지난 9월 표절 의혹이 발생하며 활동을 자제하고 있던 가운데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참석한 셈으로 다소 굳은 얼굴로 모습을 드러낸 후 90도로 인사를 하며 '죄송하다'고 거듭 말했다고 한다.

관련기사 : '표절 논란' 윤은혜 "죄송하다" 공식사과+90도인사

그러나 이날 행사의 백미는 이후 등장한 미란다 커와 윤은혜의 투샷이었다.

Photo gallery윤은혜+미란다 커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