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1일 07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1일 07시 07분 KST

노엘 갤러거가 아델에게 돌직구를 던지다

아델의 신보 '25'가 미국에서 4백만 장, 영국에서 1백만 장이 넘게 팔렸다. 스트리밍 서비스를 하지도 않고 다운로드로만 배포되는 데도 어디를 가나 '헬로'라고 난리다.

그러나 그런 아델도 한 영국 남자의 마음을 움직이지는 못했으니, 바로 노엘 갤러거다.

gettyimages

뮤직 피드가 노엘에게 아델의 최근 행보가 어떠냐고 묻자 그는 이렇게 답했다. "내가 아델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는지 정말 궁금해하는 사람이 있다면 말해 주겠어. 난 대체 이 야단법석이 왜 일어났는지 모르겠어. 난 그녀의 음악이 좋지 않아. 내 생각에 이건 F*cking 할머니들이나 듣는 음악이야."

그녀의 CD를 산 사람만 500만 명. 500만 명을 '할머니'취급할 수 있는 너란 남잔 정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