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1일 05시 2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11일 05시 53분 KST

방탄소년단 멤버에게 손찌검 위협한 매니저(영상)

방탄소년단 페이스북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한 매니저가 소속 가수인 방탄소년단의 한 멤버에게 손찌검을 하려는 듯 위협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이 영상에서 매니저가 방탄소년단 멤버들에게 '꺼져'라고 말하며 손을 들어 치는 시늉을 하자 멤버들이 움찔하는 듯한 모습이 보인다.

이 영상이 바인에 올라와 일파만파로 퍼지자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어제(10일)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문제가 된 행동이 발생한 점 그리고 팬들에게 의미가 각별한 영상에 이러한 장면이 여과 없이 담겼다는 점에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사과했다고 스포츠 경향이 보도했다.

스포츠 경향에 따르면 '해당 매니저가 과오를 인정했으며 회사는 이에 따라 해당 직원의 보직을 해임하고 이번 일 외에도 온라인에서 재기된 유사 사례까지 모두 확인하겠다"고 답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