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10일 04시 57분 KST

미국 국무부 "KF-X 21개 기술 수출승인" 공식 확인

연합뉴스

미국 국무부는 10일(현지시간)한국형 전투기(KF-X) 개발 사업과 관련한 21개 기술의 수출을 승인했다고 공식 확인했다.

데이빗 맥키비 국무부 정치군사국 대변인은 이날 연합뉴스의 논평 요청에 이같이 밝히고 "한국 정부와 록히드마틴은 이 사업을 진전시키는 데 필요한 승인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KF-X 사업과 관련한 기술이전 논란은 큰 고비를 넘긴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가장 논란이 컸던 4가지 핵심 기술에 대한 수출 승인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맥키비 대변인은 이어 "이 사업이 진전되면서 정기적으로 수출 면허가 수정되고 더욱 정교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맥키비 대변인은 "가장 중요한 것은 미국이 KF-X 사업을 가능한 한 최대한대로 지지한다는 점이며, KF-X 사업에 대한 강력하고 의미 있는 지지를 위해 록히드 마틴 측과 긴밀히 협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록히드마틴 측은 별도의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