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09일 10시 3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09일 11시 53분 KST

정부의 '노동개혁 만화'를 현실적으로 바꿔봤다

청년유니온

고용노동부는 최근 '노동개혁 만화'를 제작했다. 현재 2년인 비정규직 기간을 4년으로 연장하는 내용을 "2년 더 일할 수 있다"고 홍보하고 있다.

청년유니온이 이 만화를 현실적으로 바꿨다.

Photo gallery 청년유니온 노동개혁 패러디 See Gallery

원작은 이거다.

[노동개혁 카드뉴스] 마지막 퇴근편든든한 일자리를 위한 희망의 노동개혁이 계속됩니다오늘도 마지막으로 퇴근하는 비정규직을 위해하루 빨리 법안이 통과되도록 응원해주세요

Posted by 대한민국 고용노동부 on Tuesday, December 1, 2015

정부 "2년 더 일자리가 보장돼야"

노동부 웹툰을 처음 보면 잠깐 헷갈릴 수 있다. 내용을 정리하면 이렇다. 많은 회사가 근로기간 2년이 되기 전에 비정규직을 자르기 때문에, 노동자가 일하고 싶어도 못한다는 주장이다. 그러니 정규직 전환 시점을 2년에서 4년으로 연장하면 더 일할 수 있다는 얘기다. 물론 비정규직으로 말이다. 그래서 2+2다.

default

[노동개악 카드뉴스] 마지막 퇴근편 #패러디불안한 일자리를 만드는 절망의 노동개악이 계속 됩니다.오늘도 괜찮은 일자리를 바라는 비정규직을 위해하루 빨리 청년유니온에 가입해 주세요.http://bit.ly/청년유니온가입하기

Posted by 청년유니온 on Monday, December 7, 2015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