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08일 16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08일 16시 56분 KST

EXID 솔지가 엄마를 진짜 돈방석에 앉혀줬다

걸그룹 EXID의 솔지가 엄마에게 돈방석을 선물했다고 밝혔다.

8일 방송된 KBS 2TV '1대100'에는 EXID의 솔지와 방송인 김병찬이 출연했다.

솔지는 "이번에 처음 정산을 했다. 손익분기점을 넘었다"며 "예전부터 돈방석에 앉게 해주겠다고 약속했는데 이번에 통장에서 현금을 다 뽑아서 침대 위에 착착 깔고 엄마한테 앉아 보라고 했다. 데뷔 후 10년 만에 돈방석에 앉혀 드리고 가족들과 기념 사진까지 찍었다"고 말했다.

osen

이어 "더 두껍게 해드리겠다고 했다. 엄마가 정말 행복해했고 고맙다고 했다"고 전했다.

한편 '1대 100'은 1 대 1의 대결이 아닌 1 대 100의 숨 막히는 대결을 펼치는 퀴즈쇼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