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04일 09시 34분 KST

‘무도' 측 "예상 뛰어넘는 동시접속, 불편 드려 죄송" [공식입장]

mbc

MBC가 ‘무한도전’ 엑스포 사전 예약이 접속 폭주로 중단된 것에 대해 사과했다.

MBC 예능마케팅부 담당자는 4일 보도자료를 통해 “충분한 접속자 처리를 위해 서버를 준비하였으나 예상을 뛰어넘는 동시접속으로 인해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 현재 G마켓과의 실시간 긴밀한 협조를 통해 예매가 원활해지도록 각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잠시 후 시스템이 원활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또한 44일간의 모든 일정이 예약 마감된 것이 아니므로 이후 시간에 예약 접속해 주길 당부했다.

'무한도전 엑스포'는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하하와 광희가 기획한 프로젝트로, '무한도전' 10주년을 기념하여 시청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자의 취지가 담긴 아이템이다.

'무한도전 엑스포'는 무한도전의 시초인 무모한 도전부터 현재 무한도전까지 직접 보고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이며, 무한도전이 했던 전철 대 인간 달리기, 조정, 명수는 12살, 쉼표 등 다양한 체험부스가 마련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2015년 무한도전을 다시 한 번 되돌아 볼 수 있는 사진전도 마련되어있어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행사는 12월 19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일산킨텍스 제1전시장 2A홀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