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2월 02일 18시 1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2월 02일 18시 13분 KST

2015 MAMA에 2NE1이 완전체로 등장했다

걸그룹 2NE1이 완전체로 뭉쳤다.

2NE1은 2일 오후 방송된 엠넷 '2015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에서 완전체 무대를 오랜만에 선보여 시선을 모았다.

이날 씨엘은 강렬한 오프닝으로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이후 최근 발표한 '헬로우 비치스'를 열창하며 어마어마한 무대 장악력을 선보였다.

3

씨엘 무대가 끝난 뒤 2NE1 멤버들이 모두 무대에 올라 현장에 모인 팬들을 열광케 했다. 멤버들은 오랜만의 완전체 무대답게 현장에 모인 팬들을 흥분케 하며 완벽한 퍼포먼스를 선사,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올해로 7회째를 맞은 'MAMA'는 CJ E&M이 주최하는 아시아 음악축제.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시작해 약 10여 년 동안 국내서 개최해 오다, 2009년을 기점으로 'MAMA'로 변모했다. 지난 2010년 마카오를 시작으로 2011년 싱가포르, 2012년부터 2015년까지 4년 연속 홍콩에서 개최됐다.

특히 '2015 MAMA'는 'The State of Techart(Tech+Art)'를 주제로 최첨단 기술들과 예술이 융합한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이며, 또 한 번의 진화를 이룰 예정. 더불어 아시아 각국의 음악산업 발전에 기여한 프로듀서, 엔지니어, 공연제작자에게 수여하는 'MAMA 전문 부문' 시상을 신설했다.

싸이, 빅뱅, 씨엘, 아이콘, 박진영, 갓세븐, 엑소, 샤이니, 펫샵보이즈X에프엑스, 태연, 방탄소년단, 자이언티X김설진, 몬스타엑스, 산이, 세븐틴, 제시, 현아 등의 무대가 펼쳐지며 공효진, 박보영, 박신혜, 서강준, 손호준, 여진구, 유연석, 이광수, 이정재, 추자현, 한채영, 한효주 등이 시상자로 참석했다. 싸이가 이들을 대표해 '2015 MAMA' 호스트로 나선다.

문희준-지헤라-신아영이 진행하는 '2015 MAMA' 레드카펫은 오후 5시(홍콩 현지시각, 한국시각 오후 6시)부터, 본식은 오후 7시부터 11시까지 개최된다. Mnet, tvN 등 CJ E&M 6개채널에서 방영되며, 전세계 16개국 생방송, 온라인 및 모바일 등을 통해서도 시청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