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25일 12시 4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25일 12시 50분 KST

대체 이들은 왜 콘돔을 뒤집어쓰고 놀까?(영상)

트위터에 아주 재밌는 유행이 생겼다. 이름하여 '콘돔 챌린지'. 콘돔에 물을 가득 채우고 정수리 위에서 떨어뜨린다. 잘 찢어지지 않도록 만든 콘돔이라면 얼굴을 감싸고 나서 큰 혹부리 영감 모습이 되어야 정상이다.

트위터 계정(@CondomChallenge)도 있다. 그러나 실패하면 이렇게 추해질 수도 있다.

이것이 완성형이고 모두가 도달하고자 하는 경지다.

이렇게 볼링 공처럼 턱을 만들어야 성공!

정말이지 유쾌한 형들이다.

그러나 실패하면 이렇게 된다.

콘돔을 사용하는 상황은 언제나 즐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