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23일 08시 2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23일 08시 29분 KST

"미국 뉴올리언스서 총기난사...최소 16명 부상"

11월 22일(현지시간) 오후 7시께 미국 루이지애나 주 뉴올리언스에서 총기 난사 사고가 발생해 최소 16명이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미국 NBC뉴스와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총격은 폭력조직들이 일으킨 것으로 보이며 시내 '버니 프렌드 파크'에서 매년 열리는 퍼레이드 이후 발생했다.

shootout

뉴올리언스 경찰은 "당시 현장에 500여 명이 모여서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미국 USA투데이는 최소 2명의 범인이 군중을 향해 총을 쐈다고 전했다.

이들은 서로 말다툼을 벌이다가 총을 꺼낸 것으로 알려졌다.

다툼이 벌어졌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으로 오고 있었으나 도착 전에 총격이 일어났다.

경찰은 일대 거리를 폐쇄했으며 용의자를 체포했는지는 아직 밝히지 않았다.

shoot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