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20일 09시 2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20일 09시 31분 KST

상복을 입고 SBS 사옥에 모여 김제동 퇴출을 외치는 엄마부대(사진)

언론인 '미디어몽구'(김정환)에 따르면 현재 SBS사옥 앞에서는 상복을 입은 여성들이 김제동을 방송에서 하차 시키라며 시위를 하고 있다고 한다.

오마이뉴스는 이 엄마 부대들이 "미친 놈아" "정신빠진 놈아" "사회주의 옹호하는 김제동" "허접 쓰레기" 등 욕설들이 적힌 피켓을 든 엄마부대 회원들은 "김제동 때문에 대한민국 정의가 죽었다"는 의미로 상복을 입었다는 김정환 씨의 말을 인용했다.

한편 김제동은 지난 11월 3일 역사 교과서 국정화를 반대하는 의견을 피력한 바 있다.

관련기사 : 김제동 국정화 반대 피켓을 들다(사진)

그러나 아직까지 왜 김제동을 '김재동'이라 쓰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