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14일 08시 0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14일 08시 08분 KST

일본 규슈 서쪽 바다서 규모 7.0 지진, 일부 지역 쓰나미

14일 오전 5시 51분께 일본 서남부 규슈 가고시마(鹿兒島)현 서쪽 바다에서 규모 7.0으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진원지는 사쓰마(薩摩)반도의 서쪽 앞바다인 북위 30.9도 동경 128.7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약 10㎞다.

이 지진의 영향으로 사가(佐賀)현 남부, 가고시마현 가고시마시·사쓰마·야쿠시마(屋久島) 등에서 진도 4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japan

기상청은 가고시마(鹿兒島)현 남쪽의 다네가시마(種子島), 야쿠시마(屋久島), 아마미(奄美)군도, 도카라열도 일대에 높이 1m의 쓰나미(지진 해일)주의보를 발령했다가 오전 7시 20분 모두 해제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오전 6시 45분께 도라카열도의 나카노시마(中之島)에 높이 30㎝의 쓰나미가 관측됐다.

원자력규제위원회는 규슈(九州)전력 센다이(川內)원전에 이상이 확인된 바는 없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는 총리관저 위기관리센터에 정보연락실을 설치하고 만약의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