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13일 08시 5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13일 08시 54분 KST

이영애, 군 부사관 음악회에 4억원 기부했다

OSEN

배우 이영애가 국군 부사관들을 위한 음악회의 경비 4억원 전액을 후원했다.

이영애는 13일 오후 7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부사관 사랑 음악회 - 더 히어로스'의 경비를 전액 후원했다고 육군부사관학교측이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백선엽 예비역 대장을 비롯해 참전용사 가족 등 4천명이 초청되며, 가수 남진과 박상민, 홍진영 등이 공연을 펼친다.

육군부사관학교측은 "나라를 위해 희생했고 현재도 땀을 흘리는 용사들을 위한 뜻깊은 자리가 마련된다는 소식에 이영애 씨가 전 비용을 모두 지원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영애는 지난 8월 비무장지대(DMZ)에서 발생한 북한의 지뢰도발로 중상을 당한 두 병사에게 성금 5천만 원을 기부하는 등 평소 육군부사관학교발전기금을 통해 기부를 꾸준히 해왔다.

한편, 이영애는 내년 방송되는 SBS TV 드라마 '사임당, 더 허스토리'를 통해 11년 만에 연기에 복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