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11일 07시 3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11일 07시 36분 KST

엄마부대, SBS사옥 앞에서 김제동 아웃을 외치다

한겨레

소위 '엄마부대'들이 현재(11일) SBS사옥 앞에서 '사회주의를 옹호하는 방송인 김제동'의 퇴출을 외치고 나섰다고 한다.

이들은 아마도 김제동을 지칭하는 것이 분명한 "김재동(오타 아님) 나와라. 방송사 양아치짓 그만해아"라는 카드 보드를 들고 거리에 섰다.

김제동 씨는 이제 혼삿길도 막혔다고 주장한다. 딸을 주지 않기로 엄마들이 마음을 굳혔기 때문이다.

이들의 반응을 보면 엄마들은 김제동 씨의 국정화 반대 행보에 가장 화가 많이 났다. 김제동 씨는 공식적으로 국정화 교과서에 반대하는 의견을 피력한 바 있다.

관련기사 : 김제동 국정화 반대 피켓을 들다(사진)

한편 'Change.org'에서는 김제동 씨의 방송 출연을 금지하는 서명이 진행 중이다.

ch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