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08일 13시 3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08일 13시 33분 KST

페이스북 때문에 체포된 미국의 탈옥수

연합뉴스

미국의 한 탈옥수가 페이스북에 자랑삼아 올린 사진과 글 때문에 다시 붙잡히는 신세가 됐다.

미국 연방보안관실은 탈옥수 니컬러스 그로브(38)가 멕시코 툴룸에서 체포돼 지난 6일(현지시간) 미 당국에 인계됐다고 7일 밝혔다.

지난해 8월 아이다호 교도소 레이저 철조망을 넘어 탈옥에 성공한 그로브는 자신의 탈출이야기와 은신 장소인 멕시코에서 찍은 다양한 셀카(셀피), 멕시코 휴양지 캉쿤의 배경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렸다가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facebook

미 당국은 "그로브가 페이스북에 자랑했기 때문에 그를 체포할 수 있었다"며 "페이스북이 체포에서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그는 불법무기 소지, 무효 증명서 소지, 강도 도구 소지 등의 혐의로 기소될 예정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