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08일 06시 0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08일 06시 09분 KST

'응팔' 김주혁 정체, 류준열일까 고경표일까?

배우 김주혁이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 특별 출연한다.

지난 7일 ‘응답하라 1988’ 2회 방송 분에서는 ‘2015년 11월’이라는 자막과 함께 주인공들의 현재 시점이야기가 그려졌다. 현재 시점에서는 덕선 역에 이미연이, 남편 역에 김주혁이 깜짝 등장해 이야기를 풀어 나가 시청자들에게 극적 재미를 안겨줬다.

김주혁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현재 남편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에 한창이다. 이번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은 주인공의 현재를 연기한 배우들의 존재를 방송으로 알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tvn

방송 분에서는 27년 전 일기장을 본 남편(김주혁 분)과 현재 덕선(이미연 분)의 알콩달콩 부부싸움이 펼쳐졌다. 초콜릿을 남자에게 줬다는 일기장의 내용에 남편에게 줬다는 덕선과 받지 않았다는 남편의 주장이 이어지며 시청자들에게 덕선의 남편 찾기에 대한 힌트를 제공했다.

역대 ‘응답하라’ 시리즈가 러브라인과 여주인공의 남편 찾기에 대한 호기심으로 화제를 모아왔던 만큼 이번 편 역시 덕선의 남편 즉 김주혁이 누구의 현재를 연기하고 있는지에 대한 추리가 이번 드라마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김주혁의 후보로는 선우(고경표 분)와 정환(류준열 분)이 시청자들 사이에 거론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김주혁 소속사 관계자는 “그가 누구의 현재 시절을 연기하는 것인지 저희도 잘 알지 못한다. 김주혁은 대본에 충실히 '현재 남편' 캐릭터를 연기하고 있다. 드라마 속 극적 재미를 안겨주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즐겁게 봐달라”라고 출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김주혁의 깜짝 출연으로 더욱 화제를 모은 ‘응답하라 1988’은 1988년 서울 도봉구 쌍문동에 사는 다섯 가족의 이야기를 그리며, 따뜻한 가족애, 우리 골목과 우리 이웃 등 평범한 소시민들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작품이다. 매 주 금, 토 오후 7시 50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