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1월 02일 17시 3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1월 02일 17시 37분 KST

이승환, ‘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콘서트 개최한다

facebook/Dreamfactory

가수 이승환이 콘서트를 연다. 콘서트의 제목은 ‘한쪽 눈을 가리지 마세요’다. 피아, 십센치, 데이브레이크, 가리온과 만화가 강풀, 주진우 ‘시사인’ 기자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승환이 ‘드림 팩토리’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밝힌 바에 따르면, 이 콘서트는 '국정화 역사 교과서 반대'라는 한 뜻을 가지고 참여하는 공연이다.

콘서트는 오는 11월 4일, 홍대 롤링홀에서 열릴 예정이다. “어른들의 부당함과 부조리에 거리에 나서 스스로 목소리를 내는 청년들을 응원하고 지지한다는 뜻”에서 입장료는 무료로 결정했다. 단 15세 이상 29세 이하의 사람들만 입장이 가능하다. (입장을 하려면 학생증 혹은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페이스북을 통해 이승환은 “국가적 자연재해에 써야 할 예산을 국회 몰래 가져다 쓰고, 교육부에 TF팀을 ‘셀프감금’ 시키고, 약속보다 이틀이나 빨리 확정발표를 하겠다는 조급함만 봐도 국정 역사교과서란 괴물의 DNA가 어떤지 짐작케 하고 더 걱정스럽게 만든다”며 “ 이제 우리의 한쪽 눈을 가리려고 하는 모든 어른들에게 ‘역사를 바로 배우고, 현재를 두 눈 똑바로 뜨고 보고 있다’는 우리의 목소리를 들려줄 때”라고 밝혔다. 아래는 ‘드림팩토리’ 페이스북을 통해 전한 공지의 전문이다.

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공연 <한쪽 눈을 가리지 마세요>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행정예고가 당초 예정보다 이틀이나 빨리 11월 3일 확정 고시된대. 고시안대로 확정되면 정부에서 쓴 한 권의 역사교과서로 전국의 중고...

Posted by Dreamfactory on Monday, November 2, 2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