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30일 17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30일 18시 01분 KST

두산, 한국시리즈 3승!

연합뉴스

두산 베어스가 1승만 더하면 14년 만에 한국시리즈 정상에 오른다.

두산은 3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국시리즈(7전4승제) 4차전 홈 경기에서 민병헌의 결승타와 노경은의 역투를 엮어 삼성 라이온즈에 4-3으로 재역전승했다.

특히 선발 등판한 이현호에 이어 2회 2사 후 일찌감치 마운드에 오른 노경은은 8회 1사까지 5⅔이닝을 무실점으로 막는 눈부신 투구로 두산의 승리에 힘을 보탰다.

124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프로야구 한국시리즈 4차전 삼성 라이온즈 대 두산 베어스 경기. 7회 초 2사 때 김상수를 삼진아웃 시킨 노경은이 포효하고 있다.

이날 승리로 대구 원정 1차전에서 8-9로 역전패한 뒤 2차전부터 내리 3연승을 거둔 두산은 시리즈 전적 3승 1패가 돼 이제 남은 세 경기에서 1승만 보태면 대망의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다.

두산이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한 것은 전신 OB 시절을 포함해 통산 세 번째 정상에 올랐던 2001년이 마지막이었다.

반면 2011년부터 정규리그 5연패에 이어 한국시리즈까지 통합우승 5연패를 노리는 삼성은 벼랑 끝에 몰렸다.

삼성과 두산의 5차전은 31일 오후 2시 잠실구장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