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20일 10시 2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20일 10시 23분 KST

조혜정 씨 오빠가 금수저 논란에 날린 한마디

조혜정 인스타그램

조재현 씨의 딸 조혜정 씨의 오빠가 드라마 '상상고양이' 캐스팅 건으로 불거진 동생의 금수저 논란에 일침을 가했다.

지난 19일 조혜정 씨는 "새벽에 혼자 부산으로 와서 또다시 혼자 서울로 간다. 24시간도 안 되는 시간이었지만 너무너무 행복했다."며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이에 인스타그램 유저들이 '금수저라 캐스팅됐다'며 악플을 달았고, 친오빠 조수훈 씨가 등장해 아래와 같은 글을 남겼다.

taylor swift

그는 '저희 금수저인 것은 저희도 알아요'라며 '금수저라고 조용히 찌그러져서 살아야 하나요? 태어나서 본인이 하고 싶은 갊에 도전조차 해볼 기회가 없는 건가요? 저희집은 지금 악플 다시는 XXXXX같은 분들이 생길 것 같아서 아빠를 부탁해 출연도 1년 동안 거부하다 결국은 힘든 결정으로 하게 된 것이고요. 제 동생은 연기자가 꿈이어서 중학교 때부터 예술학교에 다니다 대학도 연기 과로 미국에서 오디션을 본 뒤에 입학했습니다."라고 썼다.

조혜정 씨는 연기 지망생으로 조재현 씨와 '아빠를 부탁해'에 출연하면서 유명세를 탔으며, 얼마 전 유승호와 '상상 고양이'에 캐스팅된 이후 금수저로 캐스팅되었다는 논란이 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