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15일 13시 3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15일 13시 32분 KST

'라디오쇼' 도끼 "연봉 10억 정도.. 월 수입은 8333만 원"

default

래퍼 도끼가 "연봉이 10억 정도라고 생각하면 된다"고 자신의 수입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도끼는 15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진행된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는 래퍼 도끼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도끼는 한달 수입을 묻는 박명수의 질문에 "가사에 다 나오는데 연봉을 대충 이야기하는 가사들이 많다. 디테일하게 나온다. 10억 정도인데, 그걸 12분의1하면 나온다"고 말했다. 월 수입은 약 8333만 원 정도라는 것. 이어 "올해 좀 더 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끼는 타블로가 이끄는 힙합레이블 하이그라운드의 첫 신곡 '패러슈트(PARACHUTE)'에 피처링 아티스트로 참여한다는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았다.

'패러슈트'는 도끼와 오혁 그리고 아직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한 명의 아티스트가 의기투합한다고 소개돼 주목을 받고 있는 곡. 마지막 참여 아티스트는 이날 오후 9시 공개될 예정이다.

PRESENTED BY 여성가족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