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11일 12시 23분 KST

박근혜 대통령 방미 일정 확정 : 16일에 오바마 만난다

박근혜 대통령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초청으로 오는 13∼16일(이하 미국 현지시간) 미국을 방문, 16일 워싱턴 D.C에서 한미 정상회담을 갖는다고 청와대가 11일 밝혔다.

박 대통령의 이번 방미는 취임 이후 두번째 공식방문이며, 오바마 대통령과의 양자 정상회담은 이번이 네번째다.

양 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는 한편, 북핵 문제 등에서 양국간 공조를 재확인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울러 이번 회담은 지난달초 중국의 전승절 행사를 계기로 열렸던 한중 정상회담, 지난달말 미중 정상회담에 이은 것이자, 10월말∼11월초 한중일 정상회담에 앞서 열리는 만큼 올해 한반도 및 동북아 외교의 최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인다.

obama park geun hye

사진은 2014년 4월25일, 한국을 방문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박근혜 대통령과 함께 청와대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AP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이번 방미기간 미국 국방부(펜타곤)를 취임 이후 처음으로 방문한다. 박 대통령의 펜타곤 방문은 역대 대통령 중에선 이명박 전 대통령의 2011년 10월 펜타곤 방문에 이어 두번째다.

박 대통령의 펜타곤 방문은 미국 조야에서 제기되는 중국 경사론을 불식시키는 한편,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한 의지로 풀이된다.

주철기 외교안보수석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박 대통령의 방미와 관련, 이같은 세부 일정을 공개했다.

주 수석은 "이번 방미는 전후 70주년, 광복 70주년 및 분단 70년의 의미있는 해에 이뤄지는 만큼 금번 회담에서는 한미동맹 관계뿐 아니라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안정에 관해 심도있는 의견을 나누는 소중한 기회가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13일 미국에 도착하는 박 대통령은 14일 한국전 참전 기념비 헌화로 일정을 시작해 나사 고다드 우주비행센터(NASA Goddard Space Flight Center. GSFC)를 방문해 우주분야에서 협력 강화방안을 모색한다.

또한, 같은날 한미 첨단산업 파트너십 포럼과 한미 우호의 밤 만찬에도 참석한다.

obama park geun hye

사진은 2013년 5월7일, 미국을 방문한 박근혜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AP

박 대통령은 15일에는 펜타곤을 방문해 굳건한 한미연합 방위태세를 재확인한 뒤 조 바이든 부통령 주최 오찬에 참석한다.

주 수석은 "바이든 부통령이 자신의 관저로 박 대통령을 초청해 오찬을 함께 한다"며 "이는 드문 경우로 한미 관계의 친숙함을 잘 나타내 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15일 오후에는 한미 재계회의에 참석하고,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를 방문, 미국 전·현직 고위 인사 등 각계 여론 주도층을 대상으로 우리의 외교안보 정책에 대해 연설할 예정이다.

박 대통령은 방미 마지막날인 16일에는 오바마 대통령과 단독정상회담 및 확대 오찬회담을 갖고 한미동맹 발전, 북핵문제 등 대북공조 방안, 동북아 평화·안정 협력, 글로벌 파트너십 확대 방안 등을 논의한 뒤 공동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이와 관련, 한미 양국은 공동설명서(Joint Fact Sheet) 외에 공동성명(Joint Statement) 등의 별도문서를 채택하는 방안을 협의 중이다. 한미 양국이 별도 공동 문서를 채택하면 북한·북핵 문제에 대한 내용이 담길 것으로 예상된다.

주 수석은 이번 방미의 의미로 ▲한미동맹의 한단계 발전을 위한 정상차원의 전략적 협력 강화 ▲대북 공조 재확인, 북한의 전략적 도발대응 및 의미있는 비핵화 재개방안 협의 ▲동북아 평화와 협력 증진 ▲글로벌 파트너십 강화 ▲한미협력의 새로운 지평 확대 등 5가지를 꼽았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의 이번 방미에는 166명 규모의 사상 최대 경제사절단이 동행하며, 사절단의 84%는 중소·중견기업으로 구성됐다.

안종범 경제수석은 이번 방미의 경제적 의미와 관련, "우주와 바이오, 에너지 신산업 등 최첨단 분야 협력 강화를 통해 한미간 경제동맹을 한단계 업그레이드하는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obama park geun hy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