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03일 11시 0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10월 03일 11시 10분 KST

패션 스타가 된 4살배기 꼬마 다니엘(사진)

instagram.com/deardanielleph

생각해보면 나는 네 살 때 코딱지나 파고 딱지나 접었던 것 같은데, 이 꼬마는 벌써 인스타그램의 스타가 되었다.

뭐로? 패션 센스로 말이다. 물론 엄마의 도움이 크겠지만 포즈와 표정이 장난이 아니다.

필리핀 마닐라에 사는 이꼬마의 이름은 다니엘.

Love, Peace, & Rock & Roll. Good vibes, everyone! Let me just say, we're not here for any competition. I believe that each and every child is beautiful and special in their own ways. I love Dani, and im willing to do anything for her, trying my best to raise her well. Not to win each and every battle but to do her best. You have no idea, so dont me give me your unsolicited and mean opinions. Dont question the values that instill in her because if you cant accept defeat, then it is you who needs to be lectured on. Come on, i would not choose fame and $100 voucher over the love and support that we're getting. So please, youre not welcome here. I dont want this long, but clear. I did not buy any votes for dani just to win the contest, we dont even join brand reps, or any contest that requires a good number of likes (not that im against it) so please leave us alone. 😁 Im not a hypocrite to say that somehow it didnt affect me. It made me angry. But God bless you, anyway. Thank you, to all the ig mommas and friends who went out of their way to defend us. Thank you! 😘

Dear Danielle(@deardanielleph)님이 게시한 사진님,

그러나 재밌는 건 다니엘이 스타가 되자 경쟁의식을 가진 엄마들이 자꾸 시비를 건다는 점이다. 다니엘의 엄마는 어제 인스타그램에 '난 여기서 경쟁해서 이기려고 애를 키우는 게 아니다'라고 올렸다.

Moving on... 😂😂😂 #deardanielleph

Dear Danielle(@deardanielleph)님이 게시한 사진님,

그러니 절대 그녀의 인스타그램에 가르치려 드는 댓글이나 시비를 거는 댓글을 달지 마시길. 다니엘의 멋진 모습을 더 많이 보고 싶다면 말이다.

Good night! 😍 #deardanielleph

Dear Danielle(@deardanielleph)님이 게시한 사진님,

그나저나 이렇게 귀여운 아기는 전생에 나라를 구하면 낳을 수 있는 건가?

Good Night! 😍 #deardanielleph

Dear Danielle(@deardanielleph)님이 게시한 사진님,

정말 심각한 귀여움이다.

다니엘은 모델 활동도 하고 있다고 한다.

PRESENTED BY 여성가족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