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10월 02일 09시 27분 KST

미국 언론, "미국 오리건 총기난사범은 26세 크리스 하퍼 머서"

An Oregon Emergency Medical Technician, left, speaks with others at the county fairgrounds in Roseburg, Ore., Thursday, Oct. 1, 2015, following a deadly shooting at nearby Umpqua Community College. Students and faculty were bused to the fairgrounds where counselors were available and some parents waited for their children. (AP Photo/Ryan Kang)
ASSOCIATED PRESS
An Oregon Emergency Medical Technician, left, speaks with others at the county fairgrounds in Roseburg, Ore., Thursday, Oct. 1, 2015, following a deadly shooting at nearby Umpqua Community College. Students and faculty were bused to the fairgrounds where counselors were available and some parents waited for their children. (AP Photo/Ryan Kang)

1일 오전(현지시간) 미국 오리건주 로즈버그의 엄프콰 커뮤니티 칼리지에서 총기를 난사한 용의자의 신원이 크리스 하퍼 머서(26·남)로 확인됐다고 NBC, CBS, CNN 등 미국 언론들이 익명의 경찰 관계자들을 인용해 보도했다.

AP통신은 익명을 요구한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같은 내용을 보도했다.

AP통신은 머서가 더글러스 카운티의 윈체스터에 살았다며, 그의 아래층 이웃이었던 브론티 하트라는 여성이 머서에 관해 내린 평가를 전했다.

하트는 머서에 대해 "정말 퉁명하게 보였다"며 "이런 희미한 불빛 아래 발코니에서 어둠 속에 홀로 앉아 있곤 했다"고 말했다.

또 머서의 어머니로 보이는 여성도 위층에 살고 있으며 사건이 발생한 이날 이 여성이 "눈이 터질 것처럼 울었다"고 하트는 전했다.

소셜 미디어에는 이 대학 아마추어 극단의 연출 보조자로 크리스 하퍼 머서라는 똑같은 이름을 지닌 인물이 있다는 소문이 돌고 있으나 진위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머서가 이 학교 학생이거나 이 학교와 어떤 식으로 관련이 있는지도 밝혀지지 않았다.

머서가 용의자라는 언론 보도에도 이 지역을 관할하는 더글러스 카운티의 존 핸린 경찰서장(셰리프)은 용의자의 신원에 관한 정보를 공식으로 공개하지 않고 있다.

이 용의자는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총격전을 벌이다가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최신 경찰 집계에 따르면 이번 총기 사건으로 인한 사망자는 용의자를 포함해 10명, 부상자는 7명이다. 핸린 서장에 따르면 부상자 중 3명은 위중한 상태다.

이번 사건 용의자의 인적 사항은 초기에 '20대 후반 남성'으로 보도됐으나 케이트 브라운 워싱턴 주지사는 사건 3시간여 후 기자회견에서 '20세 남성'이라고 얘기하는 등 발표 내용이 계속 바뀌어 왔다.

또 언론이 보도한 사망자 수도 7∼10명, 15명, 10명 등으로 초기부터 오락가락했으며 당국이 발표한 사망자 수도 처음에는 13명이었다가 10명으로 줄어드는 등 혼선을 드러냈다.

소셜 미디어와 일부 인터넷 게시판 등을 통해 '달걀 인간'(Egg Man)이라는 별명을 지닌 토비 레이놀스라는 인물이 숨진 용의자라는 소문이 한때 돌기도 했으나, 당사자가 나서서 "나 아직 살아 있다"며 부인함에 따라 헛소문임이 밝혀졌다.


Oregon college shooting - The National

Photo gallery 오리건주 총기난사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