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9일 20시 40분 KST

12살 때부터 8년간 매일 셀카를 찍은 남자(동영상)

캐나다 몬트리올에 사는 휴고 코넬리에는 12살 때부터 매일 셀카를 찍었다.

지금 휴고는 20살이다.

2분 간의 타임랩스 동영상을 보자. 휴고는 화상을 서서히 변화시키는 기법, '모핑'을 사용해 어린시절의 풋풋한 얼굴부터 수염이 난 성인의 모습까지를 화면에 담아냈다.

지난 해, 휴고는 7년간의 변화를 셀카 동영상으로 업로드한 바 있다. 그 동영상은 지금까지 570만 번 넘게 조회됐다.

위에서 휴고의 가슴 벅찬 8년의 기록을 감상해보자.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트위터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이 기사는 허핑턴포스트US This 20-Year-Old Has Taken A Selfie Every Day For The Last 8 Years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