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8일 16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8일 17시 12분 KST

아우디 차량 210만 대도 배출가스 '눈속임' 장치

Copyright 2014 Brandon Turkus / AOL

폴크스바겐 그룹 계열의 브랜드인 아우디 차량 210만 대도 배출가스 저감 '눈속임' 장치를 장착한 것으로 확인됐다.

아우디 대변인은 28일(현지시간) 서유럽에서 '유로 5' 레벨 엔진의 아우디 차량 142만 대, 독일에서 57만7천 대, 미국에서 1만3천 대가 각기 문제의 소프트웨어를 장착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해당 세부 모델은 A1, A3, A4, A5, TT, Q3, Q5 등 모두 7개였다고 아우디 대변인은 설명했다.

이에 앞서 폴크스바겐 그룹은 전 세계적으로 모두 1천100만 대가 눈속임 소프트웨어로 배출가스 검사를 통과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밝힌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