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7일 16시 38분 KST

유럽 가려던 시리아 난민 17명 터키 앞바다서 사망

Syrian refugees arrive on a fishing boat  from Turkey on the shores of the Greek island of Lesbos , as a helicopter from the European border control agency Frontex flie  , Sunday Sept. 27, 2015. More than 260,000 asylum-seekers have arrived in Greece so far this year, most reaching the country's eastern islands on flimsy rafts or boats from the nearby Turkish coast.(AP Photo/Petros Giannakouris)
ASSOCIATED PRESS
Syrian refugees arrive on a fishing boat from Turkey on the shores of the Greek island of Lesbos , as a helicopter from the European border control agency Frontex flie , Sunday Sept. 27, 2015. More than 260,000 asylum-seekers have arrived in Greece so far this year, most reaching the country's eastern islands on flimsy rafts or boats from the nearby Turkish coast.(AP Photo/Petros Giannakouris)

시리아 난민들을 태우고 그리스 레로스섬으로 향하던 배가 27일(현지시간) 터키 해안에서 가라앉아 배에 타고 있던 난민 17명이 사망했다.

AP·AFP통신 등은 터키 관영 아나돌루통신과 도안통신을 인용해 이날 오전 난민 37명을 태우고 터키 보드룸의 한 리조트 앞을 출발한 나무 보트가 출발 직후 가라앉았다고 보도했다.

이 가운데 20명은 구명조끼를 입고 해안까지 헤엄쳐 나와 무사히 구조됐으나, 여성 5명과 어린이 5명을 포함한 17명은 선실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그대로 숨졌다.

휴양지인 터키 보드룸 지역은 에게해를 건너 레스보스, 코스, 레로스 등 그리스 섬으로 잠입하려는 난민들의 주요 출발지로, 지난 2일 세살배기 난민 아일란 쿠르디가 숨진 채 떠밀려온 곳도 이곳 해안이다.

터키 당국에 따르면 올해 들어 그리스로 가려다 터키 해안에서 숨진 난민의 수는 지금까지 300명 가까이에 달하고 있다.

한편, 이탈리아 해안경비대는 26∼27일 지중해상에서 펼친 7건의 구조 작전을 통해 리비아를 출발해 유럽으로 향하던 난민 총 500명가량을 구조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