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6일 12시 5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6일 12시 58분 KST

김현정 보도매체 "마약 K씨, 김현정아냐..정중히 사과"(공식입장)

OSEN

마약 관련 소식을 보도하며 김현정의 사진을 게재한 매체가 김현정에 대해 공식 사과의 뜻을 전했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발행되는 이 매체는 26일, "마약 관련 K씨는 김현정이 확실히 아니며 김현정에게 정중히 사과한다"라고 밝혔다.

이 매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본지 995호(9월27일자 발행) 마약사건과 관련해 함께 투약 의혹 혐의를 받고 있다고 보도한 K씨는 가수 김현정씨가 아님을 확실하게 밝히는 바입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독자 여러분의 오해나 착오가 없으시기를 바라며 더불어 김현정씨로 오해의 소지가 있는 모자이크 처리된 사진을 모두 삭제하오니 양해 바라며 김현정씨에게 정중하게 심심한 사과를 드리는 바입니다"라고 사과의 뜻을 표했다.

d

앞서 이 매체는 최근 정부기관의 내부 수사 보고서를 입수했다며, 가수K, 가수B, 유명여배우 L(이니셜처리) 등이 정재계 자제들과 함께 곤지암과 경기도 인근 골프장, 배성진 자택, 강남텐프로 등에서 수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문제가 된 것은 이 보도에 사용된 사진이었다. 이니셜 이름과 함께 김현정의 사진이 모자이크돼 게재된 것. 그로 인해 네티즌은 이 매체에서 주장하는 K씨가 김현정인라고 추측했고, 이를 확인한 김현정 측은 즉각 반박하며 법적인 조치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