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4일 10시 06분 KST

음성 양계농장 창고에서 여우 발견(사진)

default

충북 음성의 한 농장에서 여우가 발견돼 관계기관이 토종 인지 등에 대한 정밀 조사를 벌이고 있다.

23일 충북야생동물센터에 따르면 지난 19일 음성군 원남면의 한 양계농장 창고에서 암컷 여우 한 마리를 구조했다. 청주시 오창읍 충북야생동물센터가 이 2년생 암컷 여우를 치료하고 있다. 현재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이 여우가 토종인지 사육 여우인지를 조사하고 있다. 충북야생동물센터 관계자는 "현재 여우의 건강상태는 매우 양호하다. 어떤 경로로 창고에 들어왔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bed leg

bed leg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이 여우가 토종인지 사육 여우인지를 조사하고 있다. 우리나라 토종 여우는 1970년대 멸종한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2020년까지 소백산에 50개체의 생존을 목표로 토종여우 복원사업을 펴고 있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