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4일 05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4일 06시 57분 KST

'라스' 박나래 "7살 연하남과 아침드라마같은 사랑했다"

박나래가 7살 연하남과 아침드라마같은 사랑을 했다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박나래는 "7살 연하 재미교포와 연애를 했다. 남친이 뉴욕에서 공부를 하고 있어서 놀러갔는데, 남친 어머니가 만나자고 하더라. 그래서 나갔더니, 반지를 손에 다 끼고 계시더라. 나에게 남친과 헤어지라고 하면서 돈봉투를 내밀더라"고 말했다.

이어 박나래는 "그때 남친이 들어왔다. 남친이 화내면서 그때부터 집안의 원조를 받지 않았다. 아침 드라마 같았다"고 말했다. MC들은 "그럼 지금까지 사귀고 있어야 하는 거 아니냐"고 말했고, 박나래는 "그 이후 부산 놀러갔는데, 거기서 술을 먹고 내 주사를 봤다"고 헤어진 이유를 밝혀 웃음을 유발했다.

default

이날 방송에는 오세득 셰프, 윤정수, 유재환, 박나래가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