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3일 12시 2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3일 12시 27분 KST

베트남 정부, 영화 속 베드신 5초 이상 금지한다

de mai tinh 2

2014년 기록적인 흥행을 기록한 베트남 영화 'De mai tinh 2' 촬영 현장

베트남에서 영화의 베드신 규제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23일 일간 탕니엔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트남 정부는 영화에서 배우들의 베드신 장면이 3번 이상 나오는 것을 허용하지 않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또 베드신의 상영 시간도 1차례에 5초 이내로 제한할 계획이다.

이는 과도한 성애물을 막자는 취지이지만 영화제작업계로부터 예술과 표현의 자유를 제한한다는 반발을 사고 있다.

영화제작사 대표인 응웬 번 니엠은 "섹스는 본능적 행위"라며 "그런 장면을 단 5초 이내로 규제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영화감독 응웬 타인 번은 "작품과 예술적 가치로 판단을 해야지 특정 장면의 상영 길이를 제한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베트남 정부는 여배우가 나신으로 등장하는 장면을 규제 대상이 되는 '뜨거운 장면'으로 규정해 성 차별이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베트남 정부는 미국처럼 연령대별 관람 가능 영화를 4개 등급으로 나눠 매기는 제도를 이 같은 규제와 함께 내년 초 도입할 계획이다.

de mai tinh 2

2014년 기록적인 흥행을 기록한 베트남 영화 'De mai tinh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