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2일 05시 4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2일 05시 41분 KST

‘냉장고' 최현석, 야매 요리 전문 김풍에 "정말 열 받아"

default

최현석이 김풍의 요리에 분노를 표했다. 2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배우 하석진의 냉장고 재료를 이용해 ‘술을 부르는 깊은 맛의 국물 요리’라는 주제로 김풍과 박준우가 요리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풍은 구운 고기와 파르팔레를 카레 수프에 끓인 인도네시아 요리 소토를 응용한 ‘후룩국’을 준비했다. 국물 요리를 만드는 김풍의 모습을 지켜보던 최현석은 “저 같은 경우는 육수를 굉장히 중요시하는 편인데, 정말 열 받는 건 육수 말고 만날 맹물을 쓴다”며 맹물을 써도 깊은 맛을 내는 야매 요리 전문가 김풍에 분노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는 출연진이 자신의 집에 있는 냉장고를 직접 스튜디오로 가지고 와 그 안에 있는 재료로 음식을 만들어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