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21일 10시 0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21일 10시 07분 KST

ABC 방송 리포터가 파리에서 마술같은 프로포즈를 하다(사진)

ABC 뉴스 리포터인 지오 베니테즈가 남자친구 토미 디다리오에게 프로포즈한 순간은 마치 동화책에서 튀어나온 듯했다.

Today I said yes to my true partner in life, couldn't be happier to stand next to you forever❤️

Tommy DiDario(@tommydidario)님이 게시한 사진님,

'굿모닝 아메리카', '나이트라인', '20/20' 같은 인기 프로그램의 리포터를 맡고 있는 베니테즈는 남성 패션 블로거인 남자친구 디다리오와 지난 9월 17일 파리에서 휴가를 보내다가 갑자기 프로포즈를 했다. 이 극단적으로 포토제닉한 커플의 인스타그램 사진을 보라. 베니테즈는 에펠 타워의 그림자 아래서 무릎을 꿇고 결혼을 청한다.

Celebrating a magical day in the city of love! Much thanks for all the kind words and well wishes! ❤️

Tommy DiDario(@tommydidario)님이 게시한 사진님,

디다리오는 이 프로포즈에 대해 "오늘 나는 진실한 삶의 파트너에게 '예스!'라고 말했고, 그의 곁에 영원히 서 있을 수 있다는 것이 너무 행복하다"라고 썼다.

"Time is what's left behind in the wake of love."

Gio Benitez(@giobenitez)님이 게시한 사진님,

이 사진들은 정말로 꿈결 같다.

축하해요 신사 여러분!

Photos by Paris photographer Pierre Torset.

허핑턴포스트US의 GABC Reporter's Proposal To His Boyfriend In Paris Was Absolutely Magical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페이스북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트위터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