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19일 12시 44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19일 12시 45분 KST

'멀티골' 손흥민, 토트넘 동료에 '한식 대접'(동영상)

Tottenham Hotspur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 입단 이후 홈 데뷔전에서 멀티골을 터트린 '손샤인' 손흥민(23)이 팀 동료에게 맛있는 한식을 대접하며 '한턱'을 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페이스북을 통해 손흥민이 구단 트레이닝센터에 한국 음식을 가져와서 동료와 어울려 식사를 즐기는 동영상을 올렸다.

Son Dine With Me!

Heung Min Son laid on a fantastic Korean spread for the players this week and we took a closer look - spurs.to/SonDineWithMe

Posted by Tottenham Hotspur on 2015년 9월 18일 금요일

구단이 개설한 한국어 페이스북은 "손흥민이 토트넘 트레이닝센터에 한국 음식을 가져왔습니다. 매콤한 불닭과 소갈비가 너무 맛있어요!"라는 글과 함께 손흥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손흥민은 "토트넘이라는 좋은 팀에 합류하면서 한국 음식을 동료에게 선사하고 싶어서 이런 좋은 자리를 마련했다"며 "이런 이벤트를 함으로써 선수와 스태프들이 좋아할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어머니가 해주시는 한식을 좋아한다"며 "한국 사람은 밥을 좋아하고 한국 전통음식인 김치를 먹으면 건강에도 좋고 웰빙을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구단이 공개한 1분 30초짜리 동영상에는 잡채와 김밥, 닭강정 등 외국 선수들의 입맛에 맞는 음식들이 풍성하게 차려졌고, 해리 케인을 비롯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등 선수와 코칭스태프가 호기심 어린 눈길로 한식을 집는 장면이 담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