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17일 07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17일 07시 15분 KST

'라스' 김용준 "황정음 늘 열심히 해..잘 됐으면"

김용준이 황정음을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스’)의 ‘감자(함께수다 떨면 감칠맛 나는) 특집’에는 김장훈, 정경호, 박휘순, 김용준이 출연했다.

4

이날 김구라는 김용준의 근황을 전해 듣던 중 은근 슬쩍 전 연인인 황정음을 암시하는 말을 꺼내기 시작했다. 김구라는 “두 분 다 활동하고 있으니까 부딪혀서 극복하는 게 낫다”고 말했다.

이에 김용준은 “늘 열심히 하는 친구라 잘 됐으면 좋겠다”라며 조심스럽게 말했고, 김구라가 “사랑은 다른 사랑으로 잊는 것이 좋다”고 하자 “다른 사랑이 찾아왔으면 좋겠다. 자연스러운 만남이었으면 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