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14일 15시 12분 KST

시리아 난민, 고양이와 함께 바다를 건너 그리스에 도착하다

한 시리아 난민이 고양이를 안고 있는 사진이 지난주 인터넷을 강타했다.

보도에 따르면, 신원미상의 한 남자가 자신의 고향으로부터 고양이를 안고 지중해를 건너, 그리스 레스보스섬에 도달했다고 한다.

그리스 뉴스 통신사 프로토테마에 의하면 사진의 남자는 고양이와 몇 개의 소지품을 들고 유럽으로 이동했다고 한다. 고양이의 이름은 '지투나'라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아랍어로 '올리브'를 뜻한다.

남자와 고양이의 여행은 아주 위험하다. 국제이주기구(IOM)에 의하면 올해에만 지중해를 건너 유럽으로 가고자 한 이주민 중 2600명 넘게 목숨을 잃었다고 한다.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트위터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이 기사는 허핑턴포스트US Syrian Refugee Carries Kitten Across The Sea To Greece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